샤이니 민호 화보. 사진=마리끌레르
샤이니 민호 화보. 사진=마리끌레르

[뉴스컬처 권수빈 기자] 샤이니 민호가 새 작품과 솔로 앨범을 선보이는 소감을 밝혔다.

데뷔 후 첫 솔로 앨범과 넷플릭스 오리지널 드라마 '더 패뷸러스'의 공개를 앞둔 민호가 마리끌레르 12월호를 통해 화보와 인터뷰를 선보였다. 

보다 강렬하고 단단해진 모습을 담은 화보에 이어진 인터뷰에서 민호는 데뷔 14년 만의 첫 솔로 앨범 'CHASE'에 대해 “사실 몇 년 전부터 솔로 앨범을 내고 싶은 생각은 계속 가지고 있었다. 멤버들에 이어 제가 마지막 퍼즐을 꼭 채우고 싶었다”고 말했다. 민호는 공개된 앨범명 'CHASE'가 멤버들의 앨범명과 라임을 맞추고자 지은 것이라는 비하인드도 들려줬다. 

샤이니 민호 화보. 사진=마리끌레르
샤이니 민호 화보. 사진=마리끌레르

이번 앨범 작업에 대해 민호는 "지난 14년간 찾아온 자신에 관한 생각이나 취향을 명확하게 구현하는 데에 집중했던 시간"이라고 했다. 덧붙여 "절반 이상은 그간 하지 않은 패턴을 시도하며 스스로 틀을 벗어나기 위해 애썼다"는 이야기를 전했다.

샤이니 민호 화보. 사진=마리끌레르
샤이니 민호 화보. 사진=마리끌레르
샤이니 민호 화보. 사진=마리끌레르
샤이니 민호 화보. 사진=마리끌레르
샤이니 민호 화보. 사진=마리끌레르
샤이니 민호 화보. 사진=마리끌레르

뉴스컬처 권수빈 ppbn0101@knewscorp.co.kr

저작권자 © 뉴스컬처 (NEWSCULTUR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키워드

Tags #샤이니민호 #최민호